직장인, 하루 커피 2잔 마셔…월 12만원 지출


과반은 부담 느껴…"저가·사내·믹스커피 등 이용"

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19-10-23 오전 9:13:50

[뉴스토마토 신태현 기자] 직장인이 하루에 커피를 2잔 들이키다보니 1달 지출 비용이 10만원을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.
 
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은 지난 1~8일 직장인 1759명에게 ‘커피 소비’를 설문해 23일 발표했다. 조사 결과, 직장인은 하루 평균 2잔의 커피를 마시는 것으로 집계됐다. 자세히 살펴보면 2잔(31.2%), 1잔(27.7%), 3잔(21.8%) 등의 순이었고, 커피를 전혀 마시지 않는 응답자는 6.3%에 불과했다.
 
지난 4월11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서울커피엑스포에서 관람객들이 커피머신을 둘러보고 있다. 사진/뉴시스
 
커피를 마시는 이유로는 '잠을 깨기 위해’(25.6%)를 첫 번째로 꼽았다. 계속해서 ‘습관적으로’(20.7%), ‘동료와 커뮤니케이션을 위해’(15.5%), ‘집중력을 높이기 위해’(12.9%), 맛있어서(11.2%), ‘식사 후 다른 입가심거리가 없어서’(7.8%) 등이 있었다.
 
한 번 마실 때마다 지출하는 비용은 식사에 근접하는 경향이 있었다. 주로 마시는 커피의 1잔당 가격대는 4000원대(20.8%)와 3000원대(19.3%)가 가장 많았으며, ‘무료, 직접 내려 마심’(18.8%), 2000원대(18.6%), '5000원대 이상’(14.9%), 1000원대(7.6%) 등의 순이었다.
 
하루에 지출하는 커피값은 평균 4178원인 것으로 집계됐다. 1개월로 환산하면 약 12만원을 커피값으로 지출하고 있는 것이다.
 
지난 6월7일 경기 수원시 영통구 수원컨벤션센타에서 열린 '2019 수원 카페앤베이커리페어'에서 카페창업예정자들이 부스를 둘러보고 있다. 사진/뉴시스
 
응답자 절반 이상(51.1%)이 커피값 지출에 대해 부담을 느낄 정도였다. 이들은 지출을 줄이기 위해 ‘저가 브랜드 이용’(35.9%, 복수응답), ‘사내 카페 이용’(27.5%), ‘직접 커피를 내려 마심’(26.5%), ‘믹스커피 이용’(26%), ‘할인혜택 카드 사용’(21.5%), ‘하루 마시는 커피양 줄임’(21.1%) 등의 노력을 하고 있었다.
 
한편, 전체 응답자 중 35.2%는 커피 한 잔에 밥값 수준의 비용을 지불하는 것에 대해 ‘커피가 맛있다면 충분히 지불할 만 하다’고 생각했다. 반대로 ‘사치고 낭비다’(27.9%)라는 의견도 적지 않았고, ‘카페 좌석, 와이파이, 콘센트 등도 이용할 수 있어 괜찮다’(12.2%), ‘그만한 가치가 없어 이해가 되지 않는다’(7.6%), ‘임대료, 브랜드 비용 등을 생각하면 적합하다’(6.8%), ‘상술에 속고 있는 것 같다’(6.2%) 등의 답변이 이어졌다.
 
자료/사람인
 
신태현 기자 htenglish@etomato.com
 

0 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