은성수 "시장에서 원하면 인터넷은행 추가인가"



크게 크게 작게 작게 2019-10-17 오전 11:55:02

[뉴스토마토 최홍 기자]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"시장에서 원하면 인터넷은행을 추가 인가할 수 있다"고 말했다.
 
은 위원장은 17일 서울 은행연합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.
 
당초 금융당국은 인터넷은행 2곳을 인가한다고 밝혔다. 하지만 결과적으로 토스 1곳만 인가될 것으로 예상되면서, 추후에 당국이 또 인가를 내는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.
 
이에 대해 은 위원장은 "수요가 있으면 막을 일이 없다"며 "마켓사이즈로 봤을 때 2개가 적당하다고 한다"고 설명했다.
 
또 최종구 전 금융위원장이 이번 인터넷은행 인가가 마지막이라고 한 것에 대해 "유연하게 대처해야 한다"며 "시장상황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"고 말했다.

은성수 금융위원장. 사진/ 뉴시스
 
 
최홍 기자 g2430@etomato.com

0 0